UPDATE : 2020.12.1 16:15
게임온라인게임
이카루스 파이널 CBT “더이상 기다림 없다”23일부터 시작, '동반 펠로우' 시스템 도입, 설원 신대륙 추가, PVP 기대 UP
황인선 기자  |  enutty415@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0.18  17:18: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밥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배고플 때 먹는 것’이다. 게임도 마찬가지다. 오랜 기다림 끝에 출시된 게임은 더욱 반갑고 재밌다. 위메이드의 ‘이카루스’가 10월 18일 판교 사옥에서 23일부터 시작될 ‘파이널 CBT(클로즈 베타 서비스’를 앞두고 기자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석훈 이카루스 개발 팀장이 직접 자리해 다가올 파이널 CBT에서 공개될 새로운 콘텐츠와 개선 사항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이번에 이야기할 내용은 크게 두 가지다. 하나는 새롭게 개발하고 있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기존의 게임에서 유저들에게 피드백을 받으며 개선된 사항이다”며 발표를 시작했다.

석훈 팀장은 우선 새로운 콘텐츠에 대한 이야기부터 시작했다. “크게 6가지이다. 키워드로 간단하게 말하자면 펠로우 콘텐츠와 탑승 무기 추가, 파르나의 땅, 길드 시스템, PVP 콘텐츠, 기타 추가 요소와 추가 지역이다.”

■ “가장 뜨거운 반응 ‘펠로우’ 대거 추가”

‘이카루스’와 다른 게임의 가장 큰 차별성은 ‘펠로우’이다. 그는 “신규 펠로우의 경우 지난 CBT에서 유저들의 반응이 매우 좋았다. 지역별로 돌아다니면서 숨겨진 팰로우를 길들이는 유저도 있었다. 이번 파이널 CBT에서는 이런 유저들의 욕구를 더욱 만족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몬스터를 추가했다”고 이야기했다.
   
 
“귀여운 ‘호랑무늬 앵무’, 설워 컨셉에 맞는 ‘냉혹한 서리 와이번’, 독특한 ‘맹독 캐스퍼트’ 등 수십종이 추가되었다.”

이어 “동반 펠로우 시스템이 새롭게 생겼다. 기존에 펠로우를 탑승만 했던 것에 반해 함께 데리고 다니면서 공격도 가능하다. 특별히 동반할 수 있는 펠로우가 정해진 것이 아니라, 일정한 과정을 통해서 변형할 수 있다. 물론 비행 몬스터도 바꿀 수 있다”고 이야기했다.
   
 
동반 펠로우의 경우 몬스터 자체가 가지고 있던 스킬과 펠로우 고유의 능력치가 더해져 플레이어가 사냥을 할 때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다. 즉 단순히 탑승만 할 수 있었던 ‘탈 것’에 불과한 펠로우가 한층 업그레이드 된 것. “적과 싸울 때 직접 명령을 내릴 수도 있고, 자동 모드로 알아서 싸울 수 있도록 할 수도 있다.”

■ “설원 느낌의 신대륙, 느낌 아니까!”

‘이카루스’를 플레이하면서 느낄 수 있었던 배경이 ‘대지’의 느낌이 강했던데에 비해 새로운 지역인 ‘파르나의 땅’은 겨울 느낌이 물씬 나는 설원이다. ‘파르나의 땅’은 거대 비행 펠로우를 타고 이동 가능하며, 적정 레벨은 27~30이다. 설원 지역이지만 입이 떡 벌어질만큼 다양한 컨셉의 지형과 인던(인스턴스 던전)이 존재한다.
   
 
석훈 팀장은 “‘베일에 싸인 동굴’ 인던에서는 기존의 MMORPG에서 볼 수 있는 ‘나가’ 종류의 몬스터를, ‘파를라크 얼음 성채’의 인던에서는 최고 수준의 게임을 경험할 수 있다. 다양한 보스몹들도 이색적이다. ‘우두머리 머글독’, ‘발 보아드’ 등 여러 컨셉이 있다. 늑대같이 생긴 ‘라이루드’의 경우 펠로우로 길들일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길드 시스템에 대해서는 “기본적인 MMORPG라면 꼭 필요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길드 스킬과 길드 퀘스트를 구현하는 것도 고민하고 있다. 하지만 이번 파이널 CBT에서는 안타깝게도 볼 수 없을 것이다. 이번에는 길드의 개념을 확인하고, OBT때부터 본격적인 콘텐츠를 넣을 예정이다”라고 이야기했다.

■ “PVP 콘텐츠 3가지로 MMORPG 감칠맛 UP”
   
 
PVP는 MMORPG를 즐기는 유저들에게 ‘백미’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이번 간담회를 진행하기 직전 ‘이카루스 PVP 기자대회’를 진행해 한층 관심이 고조되었다. 손에 땀을 쥐는 경기가 진행되어 한시도 눈을 뗄 수 없었다.

석훈 팀장은 “PVP의 경우 이번 파이널 CBT에서 확인 가능하다. ‘거점전’, ‘PK’, ‘결투’ 등의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해 기대감을 더했다.
   
 
이밖에도 “MMORPG라면 꼭 가지고 있어야할 제작, 편의, 아이템도 추가했다. 아이템 강화를 할 수 있고, 가챠 시스템으로 일정한 보상을 랜덤으로 획득 가능하며, 부위별로 모을 수 있는 ‘세트 아이템’도 추가되었다”고 설명했다. 추가 지역에 대해서는 “개발이 한창 진행되며 거의 완료되었다. 아마 OBT때는 유저들에게 선보일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 “유저들의 피드백으로 개선 사항 추가”

개선사항에 대해서는 짧고 굵게 설명했다. 석훈 팀장은 “개선 사항은 모두 유저들이 지난 1차 CBT 이후 주신 피드백이 기반이 되었다. 우선 ‘탑승 전투’를 훨씬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이다. 탑승한 상태에서 특정 옵션을 켜면, 타겟이 쉬워져 전투를 조금 더 편하게 즐길 수 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가장 피드백을 많이 받았던 사항 중 하나는, 탑승을 하게 되면 캐릭터별 클래스의 특징을 나타낼 수 없다는 점이었다. 그래서 개선했다. 예를 들어 ‘가디언’의 경우 끌어당기는 기술 등을 쓸 수 있고, ‘프리스트’는 힐이 가능하다. 모든 스킬을 사용할 수는 없지만, 각 캐릭터가 탑승 전투에서도 각자의 개성을 뽐낼 수 있도록 바뀌었다”고 말했다.
   
 
‘펠로우’도 살짝 바뀌었다. 그는 “펠로우를 타고 다니거나, 데리고 싸우는 것 외에도 활용할 수 있다. 펠로우를 봉인해 아이템으로 만들 수 있다. 봉인된 펠로우를 아이템에 부여하는 것은 일반적인 ‘강화’와는 다르다. 각각 특별한 옵션이 부여되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신규 콘텐츠뿐만 아니라 개선 사항도 일정이 허락하는대로 고쳐서 유저들이 쾌적하게 플레이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게임톡 황인선 기자 enutty415@gmail.com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황인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중국판 어몽어스 ‘낭인지간’, 中 앱스토어 인기 1위 달성
2
블랙핑크,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게임쇼 출연한다
3
‘샤이닝니키’, 서비스 종료 “중국 존엄성 수호할 것”
4
라이엇게임즈 “세라핀 무단 도용 의혹, 사실무근”
5
윤송이 대표 “퓨저로 만드는 창의적 사운드 기대”
6
[포커스] 중국 실리콘밸리 선전, 광동-홍콩까지 묶어 또 날갯짓
7
카카오게임즈, 2020년 게임기업 브랜드 1위 ‘우뚝’
8
‘롤’ 걸그룹 K/DA 신곡, 트와이스 멤버 4명 참여
9
NC 다이노스 양의지 집행검, ‘택진이형 큰그림?’ 화제
10
‘리니지M’, 기사 클래스 대폭 개선…‘무접속 플레이’ 지원
깨톡

[기자수첩] ‘배그 모바일’ 쫓아낸 인도, 게임판 ‘발리우드’ 노린다

[기자수첩] ‘배그 모바일’ 쫓아낸 인도, 게임판 ‘발리우드’ 노린다
최근 인도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비롯한 중국 모바일게임들을 대거 차단한 사건이 전세계 게...
노답캐릭

[기자의눈] 中 저질 게임 광고, 이제는 ‘유튜브의 공해’

[기자의눈] 中 저질 게임 광고, 이제는 ‘유튜브의 공해’
저질 광고로 적발된 중국 게임사들이 게임 이름만 살짝 바꾸고 여전히 서비스와 광고를 지속하고 ...
게임별곡

[게임별곡] 전세계 누구나 접속 ‘울티마온라인’ EA 한방 먹이다

[게임별곡] 전세계 누구나 접속 ‘울티마온라인’ EA 한방 먹이다
‘울티마’는 7편 출시 이후 그동안의 ‘울티마’ 시리즈에 비해 더욱 놀라운 그래픽과 게임 시스...
외부칼럼

[KGMA 공동기획] 결론은 돈! 중독세 논란으로 바라보는 돈의 전쟁

[KGMA 공동기획] 결론은 돈! 중독세 논란으로 바라보는 돈의 전쟁
10부작으로 진행될 이번 기획은 다가온 게임 질병의 시대를 맞아 그간 한국게임이 받아온 게임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