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19 19:25
IT모바일
단 2명이 만든 인스타그램, 이용자 5억명 돌파하루에 공유되는 사진만 1억장…전체 사용자 80%는 미국 외 지역
백민재 기자  |  mynescaf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6.22  10:46: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사진 공유 플랫폼 인스타그램(Instagram)이 월 사용자수 5억 명을 돌파했다.

인스타그램은 22일 “월 기준 활동사용자 수는 5억 명을 돌파했으며, 일 활동 사용자 수는 3억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인스타그램은 지난해 9월, 사용자 4억 명을 돌파한 후 약 9개월 만에 1억 명의 사용자가 늘었다. 특히 월 활동 사용자의 경우 지난 2년 간 두 배로 증가, 소셜미디어 플랫폼 중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였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지난 2010년 10월 두 명으로 시작한 인스타그램은 지난 5년 8개월간 전 세계 다양한 사람들이 서로의 관심사를 나누는 소통의 장으로 발전했다.

현재 5억 명의 인스타그램 사용자들이 하루 공유하는 사진과 동영상의 수만 해도 평균 1억 장에 이르며, 매일 오고가는 ‘좋아요’의 수도 42억 개에 달한다. 미국 이외의 지역에서 활동하는 사용자가 전체의 80%에 육박한다.

인스타그램은 공식 블로그를 통해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양한 취미를 공유하는 5억 명의 사용자들을 통해 더 넓은 시각과 깊은 영감이 만들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인스타그램의 열정적인 커뮤니티에 부합한 환경을 함께 만들어가자”고 감사함을 전했다.

국내에서는 매월 600만 명의 사용자들이 인스타그램을 사용한다.(사진=인스타그램 공동창업자 케빈 시스트롬(오른쪽)과 마이크 크리거)
 

게임톡 백민재 기자 mynescafe@naver.com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백민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26억 조회’ 양영순 웹툰 ‘덴마’ 논란 속 10년만에 완결
2
‘위쳐’ 헨리 카빌 “렌즈 때문에 실명 직전까지”
3
“로스트아크 시즌2, 부끄럽지 않은 게임 만들겠다”
4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전 직원에 300만원 특별격려금
5
라이엇게임즈 코리아 박준규 대표, 지병으로 사망
6
中 게임 ‘왕비의 맛’, 저질 광고에 韓 유저-게임사 ‘분통’
7
또다른 ‘위쳐’ 나오나…CD프로젝트, 원작가와 새 계약 체결
8
윰댕, 10년 만에 가정사 고백 “초등학생 아들 있다”
9
‘붕괴3rd’, 신규 발키리 ‘밤 그림자 카스미’ 추가
10
아프리카TV BJ대상, MCN_만만-난닝구-깨박이깨박이
깨톡

[서동민 기자의 깨톡] ‘와우 클래식’, 불편함이 주는 재미

[서동민 기자의 깨톡] ‘와우 클래식’, 불편함이 주는 재미
“와우 클래식? 그거 완전 추억팔이 아닌가요?”2004년 ‘월드오브워크래프트(와우)’가 처음 ...
노답캐릭

[백민재의 노답캐릭] ‘가정폭력’ 이선우, 인생은 실전이다

[백민재의 노답캐릭] ‘가정폭력’ 이선우, 인생은 실전이다
아내를 폭행해 이혼 당한 프로게이머 이선우가 경찰에 대해 지속적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있는 ...
게임별곡

[게임별곡] 진화론 다룬 ‘스포어’, 종교 논쟁 비화

[게임별곡] 진화론 다룬 ‘스포어’, 종교 논쟁 비화
윌 라이트가 자신의 간판과 같았던 심시티와 심즈에 손을 떼가면서까지 개발에 올인한 스포어 게임...
외부칼럼

[KGMA 공동기획] 거짓과 증오를 이용하라, 유대인 학살과 게임 죽이기

[KGMA 공동기획] 거짓과 증오를 이용하라, 유대인 학살과 게임 죽이기
한국사회에서 게임을 대하는 태도는 모순적이다. 수출 효자산업으로 각광받는 동시에 청소년을 타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