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6.29 14:43
e스포츠
텐센트, 중국에 e스포츠 산업 도시 만든다텐센트-우후시 e스포츠 산업단지 건설 발표… 게임 개발 허브로 키운다
서동민 기자  |  cromdand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8  12:09: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중국 거대 IT 기업 텐센트가 중국에 대규모 e스포츠 전용 도시를 건설한다.

중국 안후이성 우후시는 텐센트와 협약을 맺고 e스포츠 테마의 산업단지를 건설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e스포츠 타운’에는 프로게이머를 양성하는 대학교, 게임 테마파크, 애니메이션 산업단지, 텐센트의 대형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 게임 개발을 지원하는 기타 시설이 포함된다.

텐센트는 이 도시를 자사의 게임 개발 허브 및 대규모 e스포츠 이벤트를 주최하는 중심지로 만들 예정이다. 텐센트는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을 통해 “계획은 아직 초기 단계”라며 “투자 규모와 시기는 미정”이라고 밝혔다.

중국 지방 정부들이 e스포츠 유치에 나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텐센트는 쓰촨성 청두시에도 ‘왕자영요’를 활용한 테마파크를 건설할 예정이다. ‘왕자영요’는 텐센트가 자체개발한 모바일 MOBA게임으로, 2017년 1월 기준 중국에서만 5000만명의 유저가 활동중인 인기 게임이다. 최근에는 한국 넷마블게임즈가 ‘펜타스톰’이라는 이름으로 글로벌 버전 서비스를 시작했다.

   
 

또 장쑤성 쑤저우시도 향후 3년간 40억위안(약 6500억원)을 투입해 3.55평방킬로미터 규모의 e스포츠 도시를 건설하겠다고 발표했다. 이 곳에는 e스포츠 경기장, 교육 센터, 게임 체험 공간, e스포츠 산업단지가 들어설 예정이다.

중국 IT기업들도 e스포츠의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인 알리바바의 자회사 알리스포츠는 아시아 올림픽 평의회(OCA)와 제휴를 맺고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를 정식 메달 종목으로 편입시키겠다고 밝혔다.

중국 당국은 e스포츠 산업 육성에 적극 나서고 있다. 중국 국가체육총국은 2003년 e스포츠를 99번째 스포츠 분야로 인정했다. 또 중국 교육부는 2016년 고등 전문학교에 e스포츠 전공학과 설립을 허용했다.

전문가들은 중국의 e스포츠 시장이 향후 몇 년간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아이리서치에 따르면 중국에서 e스포츠를 즐기는 인구는 2016년 기준 1억1700만명이며, 시장 규모는 400억 위안(약 6조5000억원)에 달한다. 

게임톡 서동민 기자 cromdandy@naver.com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서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특별기고] 중소개발사 위기 “사채보다 파산이 낫다”
2
‘먹튀’ 리처드 게리엇, 이번엔 개발비 130억원 탕진 논란
3
‘리니지M’, 초반에 알아야 할 꿀팁 7종
4
김용준 본부장 “캐주얼 VR게임, 안팔리니 포기하라”
5
텐센트, ‘왕자영요’ 개발팀에 165억원 ‘보너스 폭탄’
6
[단독] 김현수 전 파티게임즈 대표 독립…파티·다다 합병 ‘초읽기’
7
리니지M, 출시 직전 ‘거래소’ 왜 사라졌나?
8
[기업 탐방] 나딕게임즈 이선주 대표 “회사의 주인은 직원”
9
‘리니지2 레볼루션’, 공식카페 문닫는다…“커뮤니티 이전”
10
오동석 대표 “레전드야구존 이어 글로벌 흥행 만들것”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