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2.17 18:48
경제산업
펄어비스 9월 14일 상장…"이제 시총 1조 게임사"정경인 대표 전략 간담회...글로벌 성적 발판 코스닥 20위권 대어 등극하나
서동민 기자  |  cromdandy@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30  15:59: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온라인 MMORPG ‘검은사막’으로 글로벌 흥행에 성공한 펄어비스가 9월 14일 코스닥에 상장한다. 공모주식수는 180만주이며 공모희망가는 8만~10만3000원이다. 예상 시가총액은 9653억원에서 1조2428억원으로, 상장 후에는 코스닥 시가총액 순위에서 20위 안팎을 차지할 전망이다.

펄어비스는 코스닥 상장을 앞둔 30일 서울 63빌딩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회사 경쟁력 및 성장 전략 등을 발표하는 자리를 가졌다.

펄어비스는 2010년 설립된 게임개발사로, 4년간 120억원을 투입해 만든 첫 게임 ‘검은사막’을 한국, 일본, 러시아, 북미, 유럽, 대만에 순차적으로 출시해 폭넓은 인기를 누렸다. ‘검은사막’ 단일 게임으로 올린 지난해 매출은 622억원이다.

   
 

펄어비스는 올 3월 현지 퍼블리셔 스네일과 ‘검은사막’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고 세계 최대 게임시장인 중국에 진출한다고 선언한 바 있다. 회사측은 판호를 발급받는대로 올해 4분기 안에 중국에 게임을 정식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동남아시아와 터키 지역에서도 서비스를 준비중이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검은사막은 높은 자유도, 풍부한 콘텐츠, 실사에 가까운 그래픽, 유저 친화적인 에코시스템 등으로 글로벌에서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며 “출시 이후로 매출이 우상향 곡선을 그리고 있으며, 향후에도 상승세를 계속 이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펄어비스는 자사의 경쟁력으로 높은 게임 개발 역량을 꼽았다. ‘C9’, ‘R2’, ‘RYL’ 등 다수의 히트작 레퍼런스를 보유한 김대일 의장을 중심으로 업계 최고 경력을 가진 인력들을 다수 보유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또한 상용화엔진 대신 자체 개발한 엔진(Black Desert Engine)을 사용해 높은 생산성과 빠른 개발 속도를 확보했다. 정 대표는 “검은사막에 투입된 개발비 120억원은 다른 대작 MMORPG에 비해 굉장히 적은 비용”이라며 자체 엔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모바일게임에 비해 PC 온라인게임의 라이프사이클이 긴 것도 펄어비스의 향후 성장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시장조사업체 수퍼데이타에 따르면 2016년 글로벌 온라인게임 매출 top10의 평균 서비스 기간은 10년 4개월이다. 정 대표는 “온라인게임 시장은 성장속도가 큰 시장은 아니지만, 진입장벽을 뚫기만 하면 안정적인 성장을 기대할 수 있는 곳”이라며 “검은사막도 굉장히 긴 라이프사이클을 가져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에는 PC 뿐만 아니라 콘솔, 모바일 등 다른 플랫폼으로 진출도 모색하고 있다. 모바일게임으로는 ‘검은사막’을 기반으로 한 모바일 MMORPG ‘검은사막M(가칭)’을 올해 연말 출시하며, 콘솔게임 시장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를 파트너로 선정하고 내년 2분기께 ‘검은사막’ 콘솔 버전을 내놓는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인지도가 높은 북미와 유럽 지역에서 콘솔 버전이 큰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검은사막’이 아닌 신작 라인업도 준비중이다. 2018년 2분기에 PC 및 콘솔용 신작게임 1종과 모바일게임 1종을 출시하며, 2019년과 2021년에 각각 PC 및 콘솔용 신작게임 1종씩을 내놓는다. 정 대표는 “4개 게임 모두 경쟁력을 충분히 갖춘 하이퀄리티 게임”이라며 “아직은 장르를 세부적으로 밝힐 수는 없으나 모두 MMO(대규모멀티플레이)를 키워드로 갖고 있다”고 밝혔다.

공모 자금 일부는 신작 게임 개발에 사용되며, 일부는 ‘검은사막’처럼 강력한 IP를 만들어가는 개발사를 인수합병하는데 쓸 예정이다. 정 대표는 “세계 탑티어(최상위 단계) 게임개발사가 되는 것이 목표”라며 “우리의 경쟁력을 시장에서 잘 발휘해서 차기작을 잘 만들어내겠다”고 전했다.

게임톡 서동민 기자 cromdandy@naver.com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서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中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사전예약에 7000만명 몰려
2
‘용사모아레이드’, 유저 계정 일방적 초기화 ‘파장’
3
중국 가상화폐 ‘오케이코인’ NHN 손잡고 한국 진출
4
‘젤다의전설’, 중고 카트리지 재사용? 닌텐도 “사실무근”
5
비트코인, 900만원선 위험…가상화폐 폭락 ‘쇼크’
6
[단독] 문재인 대통령 사위, 알고보니 중소게임사 직원
7
중국, 새해 첫 외자 판호 공개…한국 게임 없다
8
김형태 대표 “칼 맞을 것 같다” 발언 공식 사과
9
넷마블 美 자회사, ‘해리포터’ 모바일게임 만든다
10
넥슨, ‘듀랑고’ 접속불가 문제 사과…“마음 무겁다”
노답캐릭

[기자의눈] 방준혁 의장의 한숨과 中 게임 장벽

[기자의눈] 방준혁 의장의 한숨과 中 게임 장벽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NTP(넷마블 투게더 위드 프레스) 행사는 넷마블이 미디어와 만나 ...
깨톡

[서동민 기자의 깨톡] 온라인게임 정액제, 이젠 놓아줘야

[서동민 기자의 깨톡] 온라인게임 정액제, 이젠 놓아줘야
또 하나의 장수 온라인 MMORPG가 요금제를 정액제(월구독료)에서 부분유료화로 전환했다. 엔...
물약인생

[황대영의 물약인생] 게임 아이템, 가치 폭락해도 눈물만?

[황대영의 물약인생] 게임 아이템, 가치 폭락해도 눈물만?
흔히 게임에서 유저가 획득한 희귀 아이템의 ‘소유권’은 해당 유저에게 있다고 생각한다. 유료 ...
외부칼럼

[이장주 박사 게임으로 세상읽기2] 올림픽, 설날, 그리고 게임

[이장주 박사 게임으로 세상읽기2] 올림픽, 설날, 그리고 게임
평창에서 동계 올림픽이 한창이다. 올림픽 기간에는 전쟁도 멈추는 전통이 있었기에 평화의 제전으...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