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5 23:33
게임온라인게임
[NDC 18] “FPS서 오른쪽길 선택하는 이유, 인간 본능”김필원 넥슨지티 디자이너 “레벨 디자인, 인간의 본능과 심리 활용”
서동민 기자  |  dmseo80@gameto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24  12:29: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유저를 자연스럽게 목표 지점까지 이동시키고 싶다면 인간의 대피 심리를 이용하라.”

김필원 넥슨지티 디자이너는 24일 판교에서 열린 넥슨개발자컨퍼런스 2018(NDC 2018)에서 ‘인간의 본능과 심리를 이용한 FPS 레벨 제작’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김 디자이너는 넥슨지티에서 온라인 FPS게임 ‘서든어택’의 배경을 담당하고 있으며, 이전에는 ‘컴뱃암즈’, ‘7년전쟁’ 등 FPS게임을 전문적으로 다뤄왔다.

김 디자이너는 두갈래 길에서 특정 길의 유저 선호도가 높은 이유는 인간의 심리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별도의 간판이나 사인 없이 유저를 목표 지점까지 자연스럽게 이동시킬 수 있는 게 유저 편의적인 레벨”이라며 “본능적으로 끌리고 심리적으로 편안한 레벨을 만들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는 이를 위해서 인간의 대피 심리 중 ▲좌회본능(오른손잡이가 좌측으로 회전하려는 경향) ▲향광성(밝은 방향으로 이동하려는 본능) ▲향개방성(열리고 넓은 쪽으로 이동하려는 본능) ▲일시경로(최초로 눈에 띄는 곳으로 이동) ▲직진경로(곧게 뻗은 통로로 이동) ▲안전 지향성(안전하다고 믿는 경로로 이동하려는 특성)를 활용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김 디자이너는 “오른손잡이와 오른발잡이들은 회전할 때 힘을 주기 편한 좌회전을 선호한다”며 “별도의 표지판이 없는 전시장에서는 관람객의 75%가 좌측으로 회전하며 관람한다”고 말했다. 이어 “마찬가지로 FPS게임 유저들도 양갈래 길에서 왼쪽으로 회전할 수 있는 오른쪽 길을 선택하려는 경향이 짙다”고 말했다.

   
 

그의 설명에 따르면 FPS게임의 ‘데스매치’ 맵이 xy축 대칭형 구조를 띠는 이유는 밸런스를 맞추기 쉽기 때문이다. 그는 “많이들 착각하는데, 좌우대칭인 데칼코마니 형태로 만들면 양 팀의 밸런스가 달라진다”며 “좌회본능에 따라 유저들의 피탄 면적이 달라지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코너에서 좌회전을 하는 쪽보다 우회전을 하는 쪽의 신체가 더 많이 노출된다는 설명이다. 그는 “밸런스를 맞추려면 반드시 y축도 대칭 형태로 만들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 디자이너는 “앞서 말한 인간의 6가지 대피 심리를 잘 조합해서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며 “오늘 발표가 1인칭 게임 레벨을 제작하는 분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강연을 마쳤다.

게임톡 서동민 기자 dmseo80@gametoc.co.kr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서동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임요환 “첫 포커 챔피언십 우승, 국내 저변확대 기대”
2
러시아 국책은행 가즈프롬뱅크 “빗썸과 협력 원한다”
3
“프로답지 못해” 라이엇게임즈, 우지-최연성 등에 벌금
4
[명작의 탄생4] 디아블로Ⅲ: 출시 대참사 기적 같은 반전
5
‘파판14’ 요시다 PD “韓, 젊은세대가 게임 즐기기 힘든곳”
6
굶주림 끝났다…유명 IP 내세운 신작 모바일게임 러시
7
수장 바뀐 블리자드, ‘디아블로 신작’ 깜짝 발표할까
8
생활고 시달리던 스트리머, 팬들 모금으로 ‘건강회복’
9
추석 이후 대작 PC게임 러시…‘롤-배그’ 아성 넘나
10
[명작의 탄생3] 스타듀 밸리: 나홀로 개발 '백만장자'
깨톡

[서동민 기자의 깨톡] 양지로 나선 게임, 아직은 갈길 멀다

[서동민 기자의 깨톡] 양지로 나선 게임, 아직은 갈길 멀다
2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는 한국 e스포츠 국가대표팀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리그오...
노답캐릭

[기자의눈] 도쿄게임쇼, 신작과 시연으로 ‘부활’

[기자의눈] 도쿄게임쇼, 신작과 시연으로 ‘부활’
몇 년 전 처음 도쿄게임쇼에 참가했을 때는 전시의 신선함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왔다. 단순히 ...
게임별곡

[게임별곡] 평생을 게임에 바친 ‘버블보블’ 아버지 MTJ

[게임별곡] 평생을 게임에 바친 ‘버블보블’ 아버지 MTJ
게임별곡 시즌2 [타이토 2편] 한국에서 흔히 ‘보글보글’이라 불리는 ‘버블보블’은 게임을 좀...
외부칼럼

[최종신 칼럼] 어콰하이어? 새내기 일자리 창출이 사회공헌

[최종신 칼럼] 어콰하이어? 새내기 일자리 창출이 사회공헌
글로벌 IT 회사인 구글(Google)에 입사를 희망하고 원서를 접수하는 사람이 한 해에 3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