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7 12:36
IT가상화폐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 "제주 크립토밸리 생길 때 됐다”김태원 대표, “한국 정부 인식 3월 인정한 적 없다--> 긍정적으로 변화 느껴”
박명기 기자  |  pnet21@gameto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22  07:28: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 정부의 블록체인에 대한 인식 변화를 소개한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

"한국 정부, 올해 3월 ‘블록체인 한 번도 인정한 적 없다’에서 많이 달라졌다.”

21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에서 열린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Blockchain Partners Summit)’에서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가 한국 정부의 ‘블록체인’에 대한 달라진 인식의 변화에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국 1세대 블록체인 기업이자 오는 24일 오케이이엑스(OKEX) 거래소를 통해 하이콘(Hycon)을 상장하는 김 대표는 “글로스퍼는 세계 최초 지자체 암호화폐를 상용화했다. 한국은 보수적이고 혁신이 느리지만, 이해하고 배우고 나면 굉장히 빠르다”고 말했다.

실제 한국 정부는 블록체인을 올해 6대 국정 주요 과제로 채택했다. 글로스퍼는 그동안 20여개 정부사업 프로젝트를 수행한 바 있다.

김 대표는 “블록체인은 오픈 프로젝트다. 혁신을 담당하는 무기다. 지방정부에서 사례를 만들고 있다. 하이콘을 통해 가능성을 체험하고 있다”고 소개하며 “저희는 블록체인 전문가다. 퍼블릭이나 프라이빗라는 생각을 하지 않고 물류문제, 화폐문제, 의사결정 등 그 해결을 코칭한다. 솔루션은 그들이 찾아내야 한다”고 말했다.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에 대한 두 가지 시각이 있다. 토큰 투자와 거래, 그리고 블록체인 가능성이 그것.

   
 

그는 “30년 전 인터넷 초기에는 이메일에 대한 설명조차 어려웠다. 현재 비트코인 지갑 설명은 더 어렵다. 전국에 인터넷망을 깐 나라가 한국이다. 가치 토큰 이전에 블록체인 꿈에 투자를 해야 미래로 갈 수 있다. 실패와 결과가 중요하지 않다. 정부가 작은 사례라도 모듈화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한국 블록체인 시장 수요가 커서 ‘글로벌 블록체인 허브'로 충분히 갈 수 있다고 전망했다. “현재 제주가 암호화폐도시인 크립토밸리(Crypto Valley)를 만드는 것에 논의 중이다. 또한 다음달 컨퍼런스를 여는 부산도 역시 크립토밸리에 관심이 있다”고 귀띔했다.

현재 한국에서 블록체인 관련 법안을 만드는데 리스크(위험)이 있다고 인정한 김 대표는 다만 "정부가 인식의 변화에 보였다"는 점을 소개했다.

“올 1월 한국정부는 블록체인을 ‘튤립버블’이라고 생각했다. 3월에도 ‘한 번도 인정한 적 없다’는 입장이었다. 하지만 G7 국제 재무장관 회의 이후 가이드를 따르겠다고 했다. 7월 들어서는 긍정적인 입장도 느껴진다. 물론 공식적으로 긍정적으로 인정한 적 없다.”

김 대표는 “가장 중요한 것은 대중의 역할이다. 순기능이 있다는 인식이 생기고, 그에 따른 상용화 모델이 나오기 시작하면 내년초 한국 정부의 긍정적인 지지도 나올 것 같다”고 조심스레 전망했다.

규제는 무조건 악으로 볼 수 없다. 합리적인 정부 감독이 건강한 시장과 건강한 미래를 만든다. 서밋에 참가한 글로벌 블록체인 리더들은 “한국은 블록체인 인프라가 탁월한 국가로, 제도적인 장치만 완료되면 한국은 블록체인 중심 국가가 될 것”이라고 공통적인 목소리를 냈다. 

가장 핫한 아일랜드와 몰타 못지 않은 한국의 블록체인 우수 인력, 인프라를 보유한 한국이 인터넷 초기 ‘IT 강국’으로 군림했던 것처럼 ‘블록체인 중심 국가’로 도약할 수 있는지 서밋뿐만 아니라 지구촌이 관심사였다.
 

   
 

한편 ‘2018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 행사장에는 약 1200명의 참가자가 참석해 뜨거운 열기를 과시했다. 글로벌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전문기업 바이낸스(Binance), 비트코인닷컴(Bitcoin.com), 네오(NEO), 프록시마 엑스(ProximaX), 퀀텀(Qtum), 트론(Tron) 등 창립자 및 대표들이 대거 서울로 찾았다.

한국에서는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 황재성 파운데이션 X 대표, 김휘상 해쉬드 CIO 등이 연설자와 패널로 참가한다.

이번 서밋은 중국의 블록체인·암호화폐·핀테크 전문 미디어그룹인 바비파이낸스와 서울의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인큐베이터인 체이니어가 공동으로 주관하며, 전 세계의 블록체인 스타트업과 벤처캐피털, 연구 기관들이 참여했다.   

게임톡 박명기 기자 pnet21@gametoc.co.kr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박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임요환 “첫 포커 챔피언십 우승, 국내 저변확대 기대”
2
러시아 국책은행 가즈프롬뱅크 “빗썸과 협력 원한다”
3
“프로답지 못해” 라이엇게임즈, 우지-최연성 등에 벌금
4
[명작의 탄생4] 디아블로Ⅲ: 출시 대참사 기적 같은 반전
5
수장 바뀐 블리자드, ‘디아블로 신작’ 깜짝 발표할까
6
‘파판14’ 요시다 PD “韓, 젊은세대가 게임 즐기기 힘든곳”
7
굶주림 끝났다…유명 IP 내세운 신작 모바일게임 러시
8
생활고 시달리던 스트리머, 팬들 모금으로 ‘건강회복’
9
‘에픽세븐’, 우정포인트 무한지급 버그 논란 “깊이 반성”
10
추석 이후 대작 PC게임 러시…‘롤-배그’ 아성 넘나
깨톡

[서동민 기자의 깨톡] 양지로 나선 게임, 아직은 갈길 멀다

[서동민 기자의 깨톡] 양지로 나선 게임, 아직은 갈길 멀다
2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는 한국 e스포츠 국가대표팀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리그오...
노답캐릭

[기자의눈] 도쿄게임쇼, 신작과 시연으로 ‘부활’

[기자의눈] 도쿄게임쇼, 신작과 시연으로 ‘부활’
몇 년 전 처음 도쿄게임쇼에 참가했을 때는 전시의 신선함이 가장 먼저 눈에 들어왔다. 단순히 ...
게임별곡

[게임별곡] 건담 vs 마징가 누가 이길까? ‘슈퍼로봇대전’

[게임별곡] 건담 vs 마징가 누가 이길까? ‘슈퍼로봇대전’
게임별곡 시즌2 [반프레스토 2편] 현재는 주식회사 반다이 남코 엔터테인먼트(BANDAI NA...
외부칼럼

[김호광 칼럼] 블록체인, 세상 바꿀 '파격적 입법' 필요하다

[김호광 칼럼] 블록체인, 세상 바꿀 '파격적 입법' 필요하다
‘플레이코인’ 김호광 대표 칼럼 [연재3] 파괴적 혁신과 블록체인의 미래전자시계가 나오기 전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