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3.2 16:08
ITVR/AR
유동현 “베이징VRSD Expo서 ‘한-중 VR드림팀’ 출범”부산VR페스티벌 한중공동관, 10월 11~13일 베이징VRSD Expo 징검다리 톡톡
부산=박명기 기자  |  pnet21@gameto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27  09:34: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상하이 동방명주 디지털-엔터콘텐츠 쉬쩌싱 대표와 유동현 한중VR기업가협회 사무총장] 

“한-중 VR AR교류 제대로 해보자.”

한-중 협업 위한 VR드림팀이 출범한다. 오는 10월 베이징에서 열리는 ‘베이징VRSD Expo’가 그 출발이다.

유동현 한중VR기업가협회 사무총장은 "‘베이징VRSD Expo’에는 한국 30여개사가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중국 테마파크사업 플랫폼을 구체화하고, 한-중 VR교류의 새 물꼬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해운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는 부산VR페스티벌(7월 26~28일)에서는 부산VR페스티벌에는 상하이 멀티미디어협회, 상하이VR AR기업가연맹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테마파크사업 전문기획사 8~9개사가 부스를 열었다.

   
[2018부산VR페스티벌 한중공동관 모습]

또한 해외사업자 사업설명회와 네트워크 파티도 열렸다. 특히 행사 내내 이 한중VR공동관 부스가 주목을 받았다. 이는 오는 10월 11~13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베이징VRSD Expo’로 열기가 이어졌다.

한중VR공동관은 동방명주디지털-심천 징민-베이징 VR CORE 등 30여개 중국 VR회사들과 한국 측 20여개사가 꾸몄다. 한국을 대표하는 스코넥, KT, YJM이 참석하고, 모컴테크, 넓은벌동쪽, 브이브이알, 미디어프론트, 소닉피어, 티엘인더스트리, 더포스웨이브 등이 참가했다.

   
[한국 VR테마파크 시설을 돌아본 중국VR공동관 관계자들]
   
[한국 VR테마파크 시설을 돌아본 중국VR공동관 관계자들]

행사 첫날 부산서 한중VR기업가협회 주최 참가업체와 네트워킹 만찬이 열렸다. 이튿날인 중국측 테마파크사업자들이 27일 오전 자신들의 프로젝트(각 5~10명)를 발표했다. 

상하이멀티미디어협회장이자 중국 제2미디어그룹 동방명주 디지털-엔터콘텐츠 쉬쩌싱 대표는 “부산에서 초청해 감사한다. 중국은 AR-VR 시장은 크게 성장중이다. 전시회 현장에서 보니 여러 분야에서 활용할 것이 많았다. 이 행사를 통해 한국과 중국VR 투자와 협력으로 이어져 ‘시너지’를 발휘할 좋은 기회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한중VR기업가협회 주최 참가업체와 네트워킹 만찬 모습] 

유동현 사무총장은 “앞으로 중국테마파크사업을 위해 중국시뮬레이터 장비업체와 한국콘텐츠업체로 협업체제 구축해 내년 상반기 오픈을 목표한다. 이번 행사 직전 중국 참가자들과 서울 테마파크시설 방문을 해 가능성을 확인했다. 또한 이번 행사서 활발히 협업 파트너를 만나 많은 결실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한달 반 동안 '중국형 테마파크 모델'을 찾아보겠다. 10월 11~13일 베이징VRSD Expo서 한-중드림팀이 출범할 예정이다. 현재 30여개사가 동참 의사를 밝혔다”고 귀띔했다.

게임톡 부산=박명기 기자 pnet21@gametoc.co.kr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부산=박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日 흔든 ‘귀멸의 칼날’, 韓 넷플릭스 드디어 공개
2
카카오뱅크-크래프톤, 3월 사상 최대 IPO ‘따상’ 주인공은?
3
카카오게임즈-넵튠, 크래프톤 상장 앞두고 K-뉴딜지수 편입
4
넷마블, ‘전 직원 연봉 800만원씩 깜짝 인상’ 발표
5
넥슨 “개발직 신입 연봉 5000만원, 비개발 4500만원” 대폭 상향
6
[게임별곡] 코마자와가 10년만에 부활시킨 명작 ‘라이덴’
7
‘귀멸의 칼날’, 히노카미 혈풍담 영상 공개…2기 TV 방영 예고
8
‘40대’ 최명진 한컴인스페이스 대표, 크라우브 이사장 선출
9
네오플, 창립 20주년 맞아 전 직원에 아이폰 선물
10
“갓도 한복도 중국 것” 中 게임 잇따른 동북공정 논란
깨톡

[기자수첩] ‘배그 모바일’ 쫓아낸 인도, 게임판 ‘발리우드’ 노린다

[기자수첩] ‘배그 모바일’ 쫓아낸 인도, 게임판 ‘발리우드’ 노린다
최근 인도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을 비롯한 중국 모바일게임들을 대거 차단한 사건이 전세계 게...
노답캐릭

[기자의눈] 中 저질 게임 광고, 이제는 ‘유튜브의 공해’

[기자의눈] 中 저질 게임 광고, 이제는 ‘유튜브의 공해’
저질 광고로 적발된 중국 게임사들이 게임 이름만 살짝 바꾸고 여전히 서비스와 광고를 지속하고 ...
게임별곡

[게임별곡] 스트라이커스 1945 II, 필살기 ‘차지샷’ 장착하다

[게임별곡] 스트라이커스 1945 II, 필살기 ‘차지샷’ 장착하다
[사이쿄 #3 – ‘스트라이커스 1945 II’ 차지샷으로 비행슈팅 최강자 등극]사...
외부칼럼

[최종신 칼럼]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 흥행 방정식

[최종신 칼럼]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 흥행 방정식
극장 개봉을 건너뛴 비운의 대작으로 주목을 받던 영화 승리호가 넷플릭스 채널을 통해 전 세계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