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7 12:01
사회 문화라이프
‘마케팅 주력 Z세대’ 페이스북 하락 이유 알고 싶다고?13일 서울 코엑스서 밀레니얼-Z세대 트렌드 컨퍼런스(T-CON) 열려
박명기 기자  |  pnet21@gametoc.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2.05  10:07: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마케팅 주력 대상으로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가 주목을 받으며 다양한 연구와 시도가 활발히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2019년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의 마케팅 트렌드를 예측하는 ‘2019 트렌드 컨퍼런스(2019 Trend Conference, T-CON)이 오는 13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유스마케팅 전문기업인 대학내일과 소속 ‘대학내일20대연구소’에 재직 중인 연구원들과 현장의 마케터들로 구성된 태스크포스(TF) ‘트렌드 워칭 그룹’ 등 전문가들이 마련했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트렌드세터로 가장 큰 주목을 받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1980년~2004년 생)와 Z세대(1995년~2004년 생)의 현재 모습과 2019년 전망에 대한 마케팅 연구보고서를 발표한다.

지난 1년간 집행된 400여개의 트렌드 사례 연구와 100여건에 달하는 정성·정량 연구조사 리포트, 그룹별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도출된 밀레니얼 세대에 대한 통찰을 통해 2019년 실전에 직접 활용 가능한 마케팅 솔루션을 제시할 예정이다.

컨퍼런스를 통해 소개될 2019년 밀레니얼 세대의 주요 5대 트렌드는 다음과 같다.

▶ 마이싸이더(My(나의)+Side(~을 중심으로 한)+er(사람)):내 안의 기준을 세우고 따르다

기성세대들이 수십년간 따라왔던 ‘1등’, ‘대기업’, ‘높은 연봉’ 등 고정관념에 기인한 가치관이 행복의 기준이 아니라는 것을 체감한 밀레니얼 세대들은 사회 전반에서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의 트렌드를 유행시킨 바 있다. 이제 밀레니얼 세대는 진정한 성공과 행복한 삶에 대해 근본적인 고민을 시작하고 자신만의 길을 걷는 ‘마이싸이더’로 살아가는 것으로 관측된다.

컨퍼런스에서는 농부를 꿈꾸는 열다섯살 소년에게 응원을 보내고, 메달을 따지 못한 세계 대회 출전 선수에게 박수를 보내는 것과 같이 과정을 중시하고 사회에서 정한 성공의 기준에서 벗어나 용기 있게 자신만의 길을 가고자 도전하는 세대적 특징을 소개할 예정이다.

▶ 실감세대(實感(실감)+世代(세대)):오감을 만족시키는 현실 같은 감각에 끌리다

밀레니얼 세대는 ‘실감’할 수 있는 무엇인가에 지갑을 열기 시작했다. 소셜에 넘치는 인증사진만을 쫓던 것에서 직접 스튜디오를 찾아 전문가의 도움 없이 인생사진을 찍기도 하고, 빈티지 소품을 직접 구매하는 등 직접 몸과 마음으로 실감할 수 있는 가치에 중점을 둔다.

각종 리서치에 따르면, 하루 평균 SNS 이용시간은 점차 줄어들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는 어린 시절 보아 왔던 미디어를 통한 ‘간접 경험’에 점점 지쳐가면서 ‘실존’하는 경험을 찾아 나선다는 해석이다. 컨퍼런스에서는 20세기의 감성이나 제품에 대한 경험이 없는 밀레니얼 세대의 관심을 불러일으킨 음악, 패션, 식음료 제품들의 성공 사례를 통해 향후 마케팅 전략에 대한 해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 팔로인(Follow(따르다)+人(사람)):검색보다 신뢰할 수 있는 사람을 따르다

스마트폰이 몸의 일부가 되어버린 밀레니얼 세대는 정보를 “어떻게 얻나?”보다 “어떻게 판별할까?”에 더욱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수많은 정보에 교묘히 숨어진 다양한 광고, 의도적으로 왜곡된 가짜 뉴스까지 정보의 신뢰성을 의심해야 하는 콘텐츠의 홍수로 인해 밀레니얼 세대는 정보신뢰성에 대한 해법을 찾아나서는 것으로 관측된다.

밀레니얼 세대는 단순 정보를 나열하는 SNS 채널에서 직접 ‘경험’을 보여주는 소수의 인플루언서로 전환하며 해법을 찾고 있다. 페이스북의 이용률 하락과 유튜브의 이용률 상승과 일맥상통한다. 매우 세분화된 마이크로 크리에이터들의 생생한 경험을 통한 정보에 더욱 신뢰를 가지는 세대들에 대한 전망이 컨퍼런스를 통해 소개된다.

▶ 가취관 (가벼운+취향위주의+관계):가볍게 취향을 중심으로 모이다

‘혼자이고 싶지만 심심한’ 밀레니얼 세대의 특징이 투영된 트렌드이다. 과거 기성세대들이 학연, 지연에 따른 동창회 등 각종 관계형 모임에 주력했다면, 이들은 선택의 여지가 없는 관계 보다는 자신의 취향에 따른 가벼운 모임을 선호한다. 하지만 이러한 모임이 과거의 커뮤니티 중심의 동호회와는 철저히 다른 형태를 띠고 있다. 바로 ‘관태기(관계에 대한 권태기)’를 겪은 밀레니얼 세대의 모임은 그 자체가 가볍기 때문이다. 소위 ‘질척거림’은 사절이다. 이것이 바로 ‘가취관'으로 나타날 것으로 예측된다. 기억하기 힘들거나 원치 않았던 과거의 향수를 나누는 것보다는 ‘나를 중심으로’, ‘나를 행복하게 하는’ 관심사를 나눌 관계에 투자한다.

이처럼, 단발성, 휘발성이지만 밀레니얼 세대의 취향을 저격하는 관계지향형 서비스와 마케팅은 2019년 더욱 적중할 것으로 전망된다.

▶ 소피커(所(바 소) / 小(작을 소)+Speaker(말하는 사람)):나의 소신을 거리낌 없이 말하다

소위 ‘소신발언’으로 대변되는 밀레니얼 세대의 소신행보는 더욱 확장될 것으로 예측된다. 탄핵정국으로 ‘내 힘으로 바꾸는 세상’을 체험한 밀레니얼 세대는 아무리 작은 사안이라도 ‘나의 정의’를 위해 변화가 필요하다면 이를 관철시킬 열정을 가지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에게는 과거에 주효했던 모두를 위한 ‘대의명분’ 마케팅 보다는 자신의 소신에 부합하는 소위 ‘소의명분’마케팅이 더욱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퍼런스(T-CON)에서는 이와 같은 주요 트렌드 5가지 외에도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마케팅 전략 방안, 유튜브에 열광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디지털 트렌드에 대한 분석 등 다양한 세션을 통해 밀레니얼 세대에 대한 연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마케팅 담당자 혹은 학생, 일반인 관계 없이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티켓링크를 통해 개인 혹은 단체 구매가 가능하다. 참석자에게는 주요 발표 내용을 담은 도서 ‘트렌드 MZ 2019’을 무료로 제공한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에서 집필한 ‘트렌드 MZ 2019’는 밀레니얼-Z세대의 트렌드 분석뿐만 아니라 이를 바탕으로 한 여가·문화, 외식·맛집, 뷰티·패션, 미디어·SNS 분야의 유스마케팅 전략을 제시한다. 아울러 ‘인싸’, ‘갑분싸’, ‘탈룰라’ 등 밀레니얼-Z세대가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22가지 신조어의 뜻과 활용법을 담아 이들이 신인류처럼 낯설기만한 상품기획자와 마케터에게 밀레니얼-Z세대를 이해할 수 있는 실마리를 제시한다.

게임톡 박명기 기자 pnet21@gametoc.co.kr

< 저작권자 © 게임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아이콘박명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자동등록방지 이미지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디아블로4, MMORPG로 개발…2020년 이후 나온다”
2
“블리자드, 열정페이 강요…마이크 모하임 내쫓겼다” 충격 주장
3
中 넷이즈 “디아블로 이모탈, 2019년 전세계 출시”
4
한빛드론 광폭행보, DJI 산업용 출시-한국 총판계약
5
엔씨소프트, ‘리니지 리마스터’ 공개 임박…게임업계 ‘촉각’
6
‘불법만화 성지’ 마루마루, 사이트 폐쇄 ‘박사장 검거되나’
7
‘카트라이더’, 동시접속자 259% 증가…겨울방학 흥행 예고
8
중국 “온라인게임 9종 강제종료”…게임업계 파장 예고
9
“삼시세끼 모두 공짜”…펄어비스 ‘펄식당’ 가봤더니
10
FSN ‘식스네트워크’, 코스모체인과 토큰교환 파트너십
깨톡

[서동민 기자의 깨톡] ‘창세기전2’, 첫사랑 다시 만나기

[서동민 기자의 깨톡] ‘창세기전2’, 첫사랑 다시 만나기
‘창세기전’은 한국 게임역사에서 큰 족적을 남긴 게임 시리즈 중 하나다. 수입산 게임이 대부분...
노답캐릭

[백민재의 노답캐릭] 디아블로, 블리즈컨, 그리고 후폭풍

[백민재의 노답캐릭] 디아블로, 블리즈컨, 그리고 후폭풍
매년 블리즈컨이 열리는 시기에 미국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의 굿즈 스토어는 언제나 인산인해를 이룬...
게임별곡

[게임별곡] 크리스마스 솔로들의 벗 ‘나 홀로 집에’

[게임별곡] 크리스마스 솔로들의 벗 ‘나 홀로 집에’
게임별곡 시즌2 [크리스마스 특집]매년 크리스마스가 되면 디스크 박스에서 꺼내 먼지를 털어내며...
외부칼럼

[정하섭의 책나무숲] 잔치 끝난 '책의 해'와 남은 과제

[정하섭의 책나무숲] 잔치 끝난 '책의 해'와 남은 과제
대한민국에서 2018년은 책의 해였다. 그랬는지조차 모르는 사람도 많겠지만, 정부가 선포한 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한경닷컴게임톡 게임톡(주)| 등록번호:서울 아 01448 | 등록일자 2010.12.10. | 제호:게임톡 | 발행·편집인 : 박명기
주소: [0662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65 도씨에빛 1차 1103호 |
발행일자 2011.10.27.| 대표전화 : 070)7717-326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민재
Copyright © 2011 게임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ametoc.co.kr
ndsoft